눈건강 자가진단

대한민국 안과 주치의, 누네안과병원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.

제 목 망막박리가 나타날 경우에는 빠른 치료가 필요합니다. 수술법은 환자 상태에 따라 레이저 치료, 공막 돌륭술, 유리체 수술 등 여러 방법 중 적합한 수술을 선택합니다. 만약 망막과 안구가 아직 떨어지지 않고 틈이 생겼을 때는 레이저광응고 치료를 합니다.
글쓴이 NUNE 날짜 2017-03-03

망막박리가 나타날 경우에는 빠른 치료가 필요합니다. 수술법은 환자 상태에 따라 레이저 치료, 공막 돌륭술, 유리체 수술 등 여러 방법 중 적합한 수술을 선택합니다.

만약 망막과 안구가 아직 떨어지지 않고 틈이 생겼을 때는 틈 사이를 레이저로 굳히는 ‘레이저광응고’라는 치료를 시행합니다. 이 밖에도 환자의 상태에 따라 벌어진 틈 사이를 낮은 온도로 얼리는 냉응고술, 눈 속에 가스를 주입하고 레이저광응고나 냉응고술을 시행하는 가스 주입술 등으로도 치료가 가능합니다. 

다음글 황반변성은 어릴 때 시력과 무관합니다. 오히려 후천적인 생활습관이 더 많은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. 어떤 식생활습관을 했으냐에 따라 누구든지 걸릴 수 있습니다.
이전글 일반적으로 30~40cm의 거리가 잘 보이지 않을 때 노안이 왔다고 하며, 이 거리보다 조금 멀리 놓고 신문, 책 등을 봐야 글자가 눈에 들어오게 됩니다. 또한 먼 곳과 가까운 곳을 교대로 볼 때 초점이 바로 맞지 않으며, 독서를 오래 하면 두통이 생기기도 합니다.